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고성 3·1운동 계획지 - 철성의숙 터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건물
상태 멸실 / 건물의 흔적은 찾을 수 없고, 그 터는 현재 논으로 바뀌어 있다.
정의 고성지역 민족교육기관이자 고성군 3·1운동 만세시위가 처음으로 논의된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919 3·1운동
관련 조직 신간회 고성지회 
관련 인물 박거수(朴居洙)/이주현(李周賢)/박진완(朴鎭完)/배만두(裵萬斗)/이상은(李相銀)/김상욱(金相煜)
관련 내용 철성의숙(鐵城義塾)은 고성군 철성면 무량리에 사는 박거수가 1908년 사재를 털어 덕선리 선동마을에 설립한 학교로 1930년 9월 폐교될 때까지 22년간 민족교육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담당하였다. 철성의숙은 삼은(三恩), 곧 국은(國恩)·사은(師恩)·부은(不恩)을 기반으로 한 애국애족정신으로 나라를 되찾고 조국의 완전독립을 꾀하는 것을 교육목표로 삼았다. 학생들에게 애국가를 부르게 하고 학교 주변에는 무궁화를 심는가 하면 개천절에는 대운동회를 여는 등 학생들의 민족의식을 고취시키는 데에 열중하였다. 1929년 4월 운영상의 이유로 폐교될 당시 신간회 고성지회는 학교 측이 폐교를 결정하고 그 재산을 학교비(學校費)에 기부하기로 한 무성의한 행동을 비난하면서 철성의숙을 복교(復校)시키려 노력하였다. 하지만 일제는 이를 끝까지 허락하지 않았고, 결국 철성의숙은 1930년 9월 폐교되었다. 일제시기 고성의 중요한 사립 교육기관이었던 철성의숙은 이 외에도 고성지역 3·1만세운동의 첫 시발점이기도 하다.

1919년 3월 15일 밤 철성의숙으로 진주 사람 이주현(의열단원으로 제1차 일본인 고관암살 사건에 연루)이 찾아왔는데, 이주현은 박거수와 박진완에게 고성에서도 독립만세를 거행할 것을 설득하고 독립선언서를 전달한 후 돌아갔다. 이에 박거수와 박진완은 배만두·이상은·김상욱 등과 실행 계획을 상의하고 3월 17일을 거사일로 정한 후 박거수 집과 철성의숙에서 태극기를 만들었다. 거사는 마산가도, 통영가도, 진주가도, 대가가도 네 가도에서 한꺼번에 일으켰다가 장터에 모여 독립선언문을 낭독하고 거리를 행진하기로 논의하였다. 그러나 대가가도(철성의숙에서 읍내로 가는 길)에서의 거사가 사전에 누설되면서 헌병들이 들이닥쳐 무산되고 말았다.
참고 문헌 「고성군 철성면 덕선리 지적원도」, 조선총독부 임시토지조사국, 1916.
『동아일보』, 1927년 10월 22일, 「순회탐방(467): 해륙산물이 각처에 은성(2), 양잠양계가 유망, 고성-교육계, 철성의숙」.
『동아일보』, 1929년 4월 3일, 「고성 철성의숙, 경비곤란으로 폐교, 금춘 졸업을 최후로」.
『동아일보』, 1929년 4월 14일, 「鐵城義熟復校?, 新幹會活動으로」.
『중외일보』, 1930년 9월 17일, 「固城鐵城義塾, 又復閉鎖命令」.
박상락,『무량산인의 한평생』, 문성출판사, 1979.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남도 고성군 철성면 덕선리
주소 경남 고성군 고성읍 덕선리 164
도로명 주소
위치 고증 『동아일보』1927년 10월 22일자 기사에 철성의숙이 고성군 철성면 덕선리에 설립된 것으로 기록되어 있다. 고성향토사연구소장 하기호씨의 증언으로 정확한 위치를 확인했으며, 「고성군 철성면 덕선리 지적원도」를 통해 지번을 확인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