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국천 모래사장 터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산야
상태 변형 / 국천 모래사장은 국천에 제방을 쌓으면서 사라졌다. 제방 주위는 논으로 바뀌었고, 국천의 규모도 축소되어 모래사장의 흔적은 찾아볼 수 없다.
정의 1919년 3월 30일 고성군 구만면·개천면·마암면 주민들이 모여 독립만세시위를 벌인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919 3·1운동
관련 조직  
관련 인물 허재기(許在其)/최정원(崔正元)/서찬실(徐贊實)/김갑록(金甲錄)/김동기(金東琪)/최낙종(崔洛鐘)/이정수(李正洙)/문태룡(文泰龍)
관련 내용 고종 황제의 인산에 갔다가 서울에서 3·1 만세운동에 참가했던 허재기·최정원은 고성으로 돌아와 비밀 회합을 개최해 동지들을 규합하였다. 의거일을 3월 30일로 정하고 나팔소리가 나면 이를 신호로 구만면을 관통하는 국천(菊川) 모래사장으로 모이도록 했는데, 회화면으로도 사람을 보내어 의거를 준비하도록 하였다.

1919년 3월 30일 오후 1시, 구만면의 중앙부에서 울려 퍼지는 나팔 소리를 시작으로 각 동리에서는 남녀노소 할 것 없이 국천 모래사장으로 모여들었는데, 개천면과 마암면의 주민들까지 모여 국천 모래사장은 500여 명의 인파로 가득 찼다. 먼저 사람들 앞에 선 최정원이 독립선언서를 낭독하였고, 허재기가 공약 3장을 자세히 설명한 후 이를 지킬 것을 굳게 다짐하였다. 중심 인물들의 선창에 이어 사람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독립만세 외쳤다. 이어 시위대는 10리쯤 떨어져 있는 회화면 배둔장터로 향하였다. 시위대가 배둔장터로 전진하자 정보를 접한 고성헌병분견소에서는 고성에 주재한 헌병과 경찰관을 동원해서 총기를 든 채 중도를 차단, 대기하고 있었다. 그러나 시위대는 총검을 앞세운 헌병들의 위협에도 굴하지 않고 배둔장터로 향했다. 배둔장터에는 전날 연락을 받은 서찬실·김갑록·김동기 등이 시외대와 함께 마중 나왔다. 두 진영의 시위대가 합세하여 배둔장터에서 다시 독립만세를 외치자, 일본군 헌병대에서는 재향 군인의 협력을 얻어 중심 인물 색출과 검거에 나섰다.

밤 늦게 구만면사무소로 돌아온 구만면 주민들은 허재기가 작성한 한인관리퇴직권고문(韓人官吏退職勸告文)을 등사하여 구만면사무소 정문에 1매를 붙여 놓고 해산하였다. 다음 날에는 이 권고문을 각도 각군의 관공서로 발송하였다. 의거 당일 현장에서 중심 인물을 체포하지 못했던 일본군 헌병들은 의거 경위를 세밀히 조사한 후 중심 인물 검거에 나섰다. 구만면 국천 모래사장 의거로 검거된 인물은 허재기·최정원·최낙종·이정수·문태룡 등이다.

국천 모래사장은 국천이 S자 모양으로 굽이쳐 흐르면서 안쪽으로 모래가 쌓인 곳인데, 공간이 꽤 넓어서 평소에도 많은 사람들이 모여 씨름경기를 하기도 하던 장소였다고 한다.
참고 문헌 「고성군 구만면 용와리 지적원도」, 조선총독부 토지조사국, 1914.
경상남도경찰부,『고등경찰관계적록』, 1936, 16쪽.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3, 1971, 263∼266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남도 고성군 구만면 용와리 683
주소 경남 고성군 구만면 용와리 646-16 답
도로명 주소
위치 고증 『고등경찰관계적록』에 관련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구만면에서 오랫동안 거주해 온 이재호·김성태씨 등 주민들의 증언으로 위치를 확인하였고, 「고성군 구만면 용와리 지적원도」를 통해 지번을 확인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