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웅천우시장 터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거리
상태 멸실 / 이미 우시장은 없어졌고 ##읍성 복원 공사가 진행 중이다.
정의 1919년 4월 3일 웅천과 웅동 사람들이 함께 만세시위를 전개한 우시장이 있던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관련 조직  
관련 인물 정운조(鄭雲朝), 문석주(文碩柱), 김병화(金炳和), 김창업(金昌業), 김상윤(金尙允), 김진찬(金辰贊), 주녕옥(朱寧玉), 황병덕(黃秉德), 김종호(金鐘浩), 주기철(朱基徹), 김재형(金載亨), 김조이(金祚伊, 金造伊), 주국녕(朱國寧)
관련 내용 웅천과 웅동 주민들은 합심해 헌병주재소가 있던 웅천에서 1919년 4월 3일 만세시위를 하기로 결의하고 웅천지역은 김창업(金昌業)·정운조(鄭雲朝)·김중환·문석주(文碩柱)·김석환·김병화(金炳和)·김진찬(金辰贊)·주국녕(朱國寧) 등이 김재형(金載亨)의 집(웅천 북부동 560번지)에서 밀의하고 여성들은 주기선·김조이(金祚伊, 金造伊)·주녕옥(朱寧玉) 등이 웅천교회에서 준비하였다. 웅천시위대는 우시장에 모여 웅동시위대를 기다렸으나 시위대가 약속시간 내에 도착하지 않아 김창업이 연설과 독립선언서를 낭독하고 만세시위를 하면서 웅동시위대를 기다렸다. 행렬이 동문거리에 다가갔을 때 웅동시위대가 나발등고개를 넘어오면서 외치는 만세소리가 들렸고 이들은 성내동으로 밀려내려왔다. 당시 헌병주재소에는 진무천황제 행사로 1명만이 지키고 있어 공포를 쏘며 시위대를 해산시키려 하였으나 역부족이었다. 이때 행사에서 돌아온 헌병과 거류일본인들이 만세소리를 듣고 현장에 달려와 총검으로 시위대를 강제 해산시켰다. 이 과정에서 32명이 체포되었다.
참고 문헌 「경상남도 창원군 웅읍면 지적원도」, 조선총독부 임시토지조사국, 1914.
「조선의 독립운동에 관한 건」, 密受제102호, 1919년 4월 9일.
일본육군성,『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1, 1921년 5월 3일.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3-3·1운동사(하), 1971, 251-253쪽.
황정덕,『 진해지역의 항일독립운동사』, 금창출판사, 2004, 249-250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남도 창원군 웅천면 성내리 448
주소 경남 창원시 진해구 웅천동 448 일대
도로명 주소
위치 고증 『조선소요사건관계서류』1권을 통해 관련사실을 알 수 있으며, 진해웅천향토문화연구 회장인 황정덕의 증언을 통해 장터의 위치를 확인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