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이강년 의병부대 전투지 - 영춘면 백자리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의병전쟁
종류 산야
상태 변형 / 대부분이 산야이나 도로가 난 부분은 변형되었다.
정의 1907년 11월 이강년 의병부대가 영춘면 일대에서 일본군과 치열하게 전투를 하던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관련 조직  
관련 인물 주범순(朱範淳)/백남규(白南圭)/이세영(李世榮)/정겸동(鄭兼童)
관련 내용 일본군수비대들이 각각 강원도 영월, 영춘면 의풍리, 영춘면 오사리 오사진 쪽까지 이르렀다. 1907년 11월 이강년은 좌·우선봉장을 지휘하여 정예군 80명을 거느리고 동대리 밤재(栗峙)에 매복하도록 하였다. 다시 일본군 수비대원 18명이 영춘읍으로 향한다는 보고가 있었는데, 당시 남쪽에서 접근하고 있던 일본군은 대구 쪽에서 북상한 일본군 제14연대였다. 중군장 김상태가 200여 명의 병력을 인솔하고 영춘면 백자리 잣골에 매복하고, 도선봉 백남규(白南奎)는 200여 명을 인솔하고 남천리의 동네 어구에서 남으로부터 오는 일본군을 방비하였다. 좌군장 이세영(李世榮)은 군사 600여 명을 거느리고 영춘면 상리의 남진과 북진을 지켜 서북쪽에서 오는 일본군을 방비하였다.

이튿날인 11월 26일 새벽 이강년은 100명의 군사를 거느리고 느릅재(楡峙) 쪽으로 출동하였다. 잠시 후 10여 명의 일본군이 나타나 접전이 시작되었는데, 갑자기 일본군이 오른쪽 도창골[道昌谷] 상봉 쪽에서 아래로 사격을 가해 의병진이 무너졌다. 당시 이강년의 맏아들 이승재(李承宰)가 이강년을 보호하고 한편으로 싸우고 한편으로 물러나서 맛대(영월 하동 대야리)로 퇴각하여 머물렀는데, 따라온 군사가 겨우 수십 명이었다. 중군장 김상태가 남천리에서 돌아와 남천전투의 상황을 보고했는데, 종사 주범순(朱範淳)·정겸동(鄭兼童)·심부름하던 아이 만초(萬初)와 포군 1명이 사망했으며, 백자리에서 교전할 때에 일본군 7명을 사살했다고 하였다.
참고 문헌 『황성신문』, 1907년 12월 1일, 2면 6단,「지방소식일통」.
『황성신문』, 1907년 12월 4일, 2면 6단,「지방소식일통」.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독립운동사자료집』1-의병항쟁사료집, 1971, 249-251쪽.
국사편찬위원회,『한국독립운동사자료(의병 XI)』18, 1989, 464-465쪽.
구완회,『한말의 제천의병』, 집문당, 1997, 311-313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충청북도 영춘군 군내면 상리·동대리·남천리·백자리
주소 충북 단양군 영춘면 남천·백자리 68(595지방도 변)·상리 영춘교
도로명 주소 충청북도 단양군 영춘면 백자길 1 일대
위치 고증 「운강선생창의일록」(『독립운동사자료집』1)에 관련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의병전투의 특성상 넓은 지역을 아우르고 있어서 단양군향토사연구위원인 지성룡이 현지조사에서 각 지역의 위치를 증언하여 현장을 확정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