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길안주재소 터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건물
상태 멸실 / 만세시위가 펼쳐졌던 주재소는 없어지고, 현재 새로운 건물이 들어서 있다.
정의 1919년 3월 21일 350명의 길안면민이 만세시위를 펼친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919 3·1운동
관련 조직  
관련 인물 김정연(金正演)/김정익(金正翼)/손영학(孫永學)/정성흠(鄭成欽)/김술병(金述秉)/손두원(孫斗源)/ 김필락(金珌洛)
관련 내용 길안면의 만세시위는 3월 21일 장날을 이용하여 임하면 오대동의 손영학(孫永學)·김정익(金正翼)·김정연(金正演) 등의 주도로 전개되었다. 또한 이 시위에는 서울에서 광무황제(고종) 인산에 참가한 정성흠(鄭成欽)도 참여하였다. 이들은 깃발을 앞세우고 대한독립만세를 부르면서 장터를 돌다가 면장과 면서기들의 참여를 촉구하기 위해 면사무소로 향하였다. 이에 맞서 일본 순사가 시위대를 막고 나서자 350여 명의 시위대는 면사무소에 돌을 던져 유리창과 출입문을 부수었다. 이어 시위대는 300여 미터 떨어진 길안면주재소로 향하였다. 시위대가 주재소의 유리창을 부수기 시작하자 순사들이 공포탄을 쏘기 시작하는 바람에 시위대는 흩어졌다.

그 다음날 길안면주재소에서는 만세시위에 참여하였던 김술병(金述秉)과 정성흠을 붙잡아 갔다. 24일에는 손두원(孫斗源)이, 26일에는 김필락(金珌洛)이 일본 경찰에 의해 살해되었다. 이 두 사람은 천지장터 시위에 직접 참여하지 않았지만 경찰은 이들을 실제 주동자로 판단하였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이 날의 시위로 인해 모두 13명이 실형을 언도받고 옥고를 치렀다.
참고 문헌 조선총독부, 『근세한국오만분지일지형도(1914-1918)』, 경인문화사, 1998.
「장두희 등 판결문」, 1919년 5월 3일,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
「손영학 등 판결문」, 1920년 5월 21일,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
경상북도경찰부, 『고등경찰요사』, 1934, 28쪽.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자료집』 5, 1972, 1364~1366쪽.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3, 1971, 400~402쪽.
김희곤, 『안동 사람들의 항일투쟁』, 지식산업사, 2007, 300~303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북도 안동군 길안면 천지동 산하리
주소 경북 안동시 길안면 천지리 103
도로명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길안면 산하리길 2-5
위치 고증 「장두희 등 판결문」에 관련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사적지 위치는 『근세한국오만분지일지형도』와 배연호(83세) 외 천지리 노인들의 증언에 의거하여 확정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