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북이면 모현리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거리
상태 변형 / 1919년과 비교할 때 모현리는 인구가 크게 감소하고 주택 개량 등 많은 변화가 있었다. 그러나 마을의 길들은 만세운동 당시와 크게 달라진 것이 없다는 현지 주민들의 증언이 있었다.
정의 1919년 4월 3일과 4일 장성군 북이면 모현리 주민들이 만세시위를 전개한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919.4.3~4 장성군 모현리 독립만세시위
관련 조직  
관련 인물 신경식/유상순/유상설/정병모/고용석/신태식/유상학/신상우/신국홍/신진식
관련 내용 1919년 4월 3일은 음력으로 3월 3일인 삼짇날로 모현리 평촌초당(平村草堂)에는 신경식(申耕植)·유상순(柳相淳)·유상설(柳相卨)·정병모(鄭秉模) 등 모현리의 유지들이 많이 모였다. 전래 풍속인 3월 3일의 화전회(花煎會)를 가장하고 모인 것이다. 이때 유상설·고용석(高龍錫) 등이 일어나 독립운동 전개를 권유하였다. 당시 한문선생 정병모가 먼저 우리도 독립만세를 불러야 한다고 제의하자 모두들 찬성하였다.

마을주민들도 이에 동의하여 광목천에‘대한독립만세’라고 쓴 대형 깃발과 태극기를 만들고 정병모·유상설·고용석·신태식(申台植)·유상학(柳相學)·신상우(申商雨)·신국홍(申國洪)·유상순 등이 앞장서서 주민 200여 명과 함께 마을을 돌며 대한독립만세를 외쳤다. 일본군 헌병대는 모현리 만세시위 소식을 듣고 저녁 늦게 마을로 들어와 유상설·유상학·신진식(申鎭植) 등을 주동자로 지목하여 체포하였다. 이에 정병모 등은 주민 100여 명과 함께 다음날 오전 11시경 사거리헌병주재소 앞으로 몰려가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구속자들의 석방을 요구하였다. 장성읍 헌병분대에서 파견된 헌병들은 시위군중을 강제로 해산시키고 정병모 등을 구속했다. 모현리 만세시위는 4일 밤부터 삼서면·진원면·남면·동화면의 만세시위로 이어졌다.
참고 문헌 「유상설 등 10인 판결문」, 1919년 4월 28일,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
「유상설 등 10인 판결문」, 1919년 5월 24일,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독립운동사』3, 1971, 564~566쪽.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독립운동사자료집』5, 1972, 1521~1522쪽.
『장성군민신문』, 2004년 3월 4일, 「장성의 3·1운동」.
『장성군민신문』, 2005년 10월 18일,「모현리 만세운동 13인의 지사」.
박이준,『(한국독립운동의 역사 20)국내 3·1운동 - Ⅱ-남부』,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2009, 190~192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전라남도 장성군 북이면 모현리
주소 전남 장성군 북이면 모현리 392
도로명 주소
위치 고증 「유상설 등 10인 판결문」등에 관련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