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권영만 집터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민족주의 독립운동
종류 집터
상태 권영만의 집은 없어지고, 그 자리는 현재 밭으로 이용되고 있다.
정의 권영만이 대한민국 임시정부 주비단 활동으로 체포될 당시에 살던 집이 있던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관련 조직 광복회(光復會), 대한민국 임시정부(大韓民國臨時政府), 주비단(籌備團) 
관련 인물 권영만(權寧萬)
관련 내용 권영만(權寧萬, 1877-1950)은 1907년부터 의병항쟁을 펼쳤으며, 1915년 광복회 결성에 참여하였다. 1915년 12월 우재룡(禹在龍)과 함께 경주에서 영덕·영일 방면으로 가는 우편차를 습격하여 8,700원의 세금을 광복회 활동 자금으로 확보하였다. 1918년 초 광복회 조직이 드러나자 한훈(韓焄)·우재룡 등과 함께 만주로 망명하였다.

귀국 후인 1919년 음력 8-9월경 우재룡·소진형(蘇鎭亨)·이재환(李載煥)과 함께 전국 부호를 대상으로 군자금을 확보하여 임시정부를 지원할 것을 협의하였다. 이들은 임시정부와 군정서 명의의 군자금모집 요구장 19통을 작성하여 논산군 부호들에게 우송하였다. 논산의 부호로부터 거액의 군자금을 모은 권영만은 임시정부 요원 김규일(金圭一)에게 전달하였다.

1920년 음력 2월, 군자금 모집활동을 조직적으로 펴기 위해 동지 장응규(張應圭)를 상해로 파견하였다. 장응규는 임시정부의 명을 받고 국내에 주비단(籌備團)을 조직하기 위해 귀국하였다. 이에 그해 음력 6월 서울 연지동 경신학교 교정에서 심영택(沈永澤)을 단장으로 주비단이 결성되었다. 권영만도 여기에 참가하여 활동을 이어가던 중 일제 경찰에 붙잡혀 징역 8년을 선고받고 옥고를 치렀다. 1963년 건국훈장 독립장이 추서되었다.
참고 문헌 ○ 경상북도경찰부, 『고등경찰요사』, 1934, 204-206‧269-270쪽.
○ 김희곤, 『박상진자료집』,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 2000, 229쪽.
○ 『중외일보』, 1928년 9월 14일, 4면 10단, 「권영만씨 압송」.
『동아일보』, 1920년 7월 2일, 「大邱에 逮捕된 重大犯人은 權寧萬」.
『동아일보』, 1921년 5월 23일, 「僞證罪로 論山 權寧萬懲役」.
『동아일보』, 1922년 3월 27일, 「光復團首領 朴尙鎭差入關係로」.
○ 「권영만 신문조서」.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북도 청송군 진보면 광덕동
주소 경북 청송군  진보면 신한1길 29 (광덕리 350)
도로명 주소
위치 고증 『중외일보』 1928년 9월 14일자 기사에 관련 내용이 있다. 2009년 조사당시 청송군 진보면 광덕리에 살고 있는 족친 권명오의 증언을 통해 위치를 확인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독립기념관로 1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