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괴산경찰서 터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건물
상태 멸실 / 당시의 건물은 남아 있지 않고, 현재 건물은 1988년에 건립되어 지금에 이르고 있다.
정의 1919년 3월 19일 괴산면민들이 괴산장터의 만세시위 주도인물들의 석방을 요구하며 투석전을 벌인 괴산경찰서가 있었던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919 3·1운동
관련 조직  
관련 인물 홍명희(洪命熹)/손병희(孫秉熙)/이재성(李載誠)/홍용식(洪用植)
관련 내용 고종의 인산에 참례 차 상경하였던 홍명희는 손병희로부터 괴산의 만세시위를 주도할 것을 부탁받고 만세운동을 전개할 것을 결심하였다. 귀향한 홍명희는 1919년 3월 18일 자신의 집에서 이재성(李載誠)·홍용식(洪用植) 등과 함께 만세시위를 전개하기로 결의하고, 이재성에게 독립선언서 300여 매를 인쇄하도록 하였다.

3월 19일 괴산 장터에 수천 명의 인파가 몰려들자, 홍명희를 비롯한 주도자들은 장꾼들 앞에 나가 독립만세를 선창하며 만세시위를 주도하였다. 장터에 모인 사람들은 이에 호응하여 함께 '대한독립만세'를 외치며 행진하였다. 이에 당황한 경찰대가 긴급 출동하여 홍명희·이재성·홍용식 등 18명을 체포하고 태극기와 독립선언서를 압수하였다.

그러자 시위군중들은 더욱 격앙되어 괴산경찰서로 몰려가 체포된 애국지사를 석방할 것을 요구하며 투석전을 전개하였다. 사태가 위급해지자 충주에서 헌병수비대 20명을 긴급히 파견하여 경찰과 합세하여 진압에 나섰다. 오후 10시경 시위대는 경찰서에서 밀려났으나, 이튿날 새벽 2시경까지 만세시위를 벌였다.

이로 인하여 홍명희는 징역 2년 6월, 이재성은 징역 2년, 홍용식은 징역 1년 6월 형을 받고 각각 옥고를 치렀다. 홍용식은 1990년에, 이재성은 1995년에 각각 건국훈장 애족장을 추서하였다.
참고 문헌 「홍명희 등 3인 판결문」, 1919년 4월 17일 국가보훈처 공훈전자사료관.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자료집』 5, 1972, 1079~1080쪽.
김정명, 『조선독립운동』 Ⅰ, 原書房, 1967, 403·406·436쪽.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 3, 1971, 55~56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충청북도 괴산군 괴산면 서부리
주소 충북 괴산군 괴산읍 서부리 266
도로명 주소 충청북도 괴산군 괴산읍 읍내로11길 26
위치 고증 「홍명희 등 3인 판결문」과 『조선독립운동』 Ⅰ 등에 관련 사실이 기록되어 있다. 지역주민인 향토사학자 김근수·이춘택씨의 증언을 통해 당시 경찰서의 정문 위치를 확인할 수 있었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