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웅동면사무소 터 3·1운동 만세시위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건물
상태 멸실 / 일반 가정집이 들어서 있다.
정의 1919년 4월 3일 웅동주민들이 웅동면사무소에서 면장에게 참여를 종용하며 만세시위를 벌였던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관련 조직  
관련 인물 배재황(裵在晃)/허전(許詮)/이항우(李洹雨)/배건수(裵建守)/이부근(李富根)/김일성(金逸成)/배종인(裵鍾仁)/주기용(朱基溶)
관련 내용 웅동면의 3·1만세시위는 3월 삼짇날이며 일본의 진무천황의 제일이고 경화동 장날인 4월 3일로 시위날을 정하고, 웅동면에서 웅천면으로 넘어와 웅천시위대와 합류해 시위를 하기로 하였다.

웅동지역 시위는 사립계광학교 교사인 주기용(朱基溶)·배재황(裵在晃)·허전(許詮) 등이 중심이 되어 계획하고 유지 배건수(裵建守)·이원우(李洹雨), 청년 김일성(金逸成)·배종인(裵鍾仁), 서울 유학생 이부근(李富根)·이종인 등이 고향에 내려와 가담하여 준비하였다.

4월 3일 마천리 냇가에 10시에 모인 사람들은 웅동면사무소로 가 면장에게 시위참여를 권하고 강제로 참가시키고, 400~500여 명이 넘는 주민들은 나발등 고개를 넘어 웅천으로 향했고 웅천에 도달했을 때 시위대는 2,000~3,000여 명이 넘었다.

이들 중 주기용·이부근·김일성·배종인·배건수·이원우 등 6명의 중심 인물은 검거되어 부산지방법원 마산지청에서 주기용은 징역 1년 6월, 이부근·김일성·배건수·배종인은 징역 1년, 이원우는 징역 6월 형을 각각 언도 받아 마산형무소에 투옥되었다. 그리고 배재황은 검거를 피해 진영으로 이주하여 소작쟁의와 노동운동에 참여했다.
참고 문헌 「토지대장」.
「폐쇄지적도」.
독립운동사편찬위원회,『 독립운동사』3-3·1운동사(하), 1971, 251-253쪽.
황정덕,『 진해지역의 항일독립운동사』, 금창출판사, 2004, 253-254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경상남도 창원군 웅동면 소사리 33
주소 경남 창원시 진해구 웅동1동 33-3
도로명 주소 경상남도 창원시 진해구 소사로43번나길 10
위치 고증 『독립운동사』3을 통해 관련사실을 알 수 있고, 「폐쇄지적도」를 통해 위치를 확인할 수 있다. 주민들과 진해웅천향토연구회장인 황정덕씨의 증언에 따라 면사무소 위치를 확인하였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