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 지역별
  • 운동별

사적지 찾아보기

운동별 · 작전별 사적지 현황

손병희 생가

기본정보

기본정보
사적지 분류 국내항일운동사적지
운동계열분류 3·1운동
종류 가옥
상태 복원 / 복원되면서 원래 구조와 다르게 변경되었다.
정의 천도교 교조이자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 중 한 명이었던 손병희가 태어난 곳

관련정보

관련정보
관련 사건 1894 동학농민운동/1919 3·1운동
관련 조직 동학/진보회/천도교 
관련 인물 오세창/박영효/권동진/이용구/박인호
관련 내용 손병희(孫秉熙, 1861~1922)의 호는 의암(義菴)이고, 청주군 산외이면 대주리에서 아버지 손두흥(孫斗興)과 어머니 최씨(崔氏) 사이에서 장남으로 태어났다. 1882년 22세 때 동학에 입문하여, 1894년 동학농민운동 당시 충청도와 경상도에서 관군과 싸웠으며, 1897년에는 동학의 3대 교조가 되었다.

1901년 일본을 경유, 상하이[上海]로 망명하여 이상헌(李祥憲)이라는 가명을 사용하였다. 다시 일본으로 건너가 오세창(吳世昌)·박영효(朴泳孝) 등을 만나 국내사정을 듣고 1903년에 귀국하여 두 차례에 걸쳐 유능한 청년을 선발하여 일본으로 데리고 건너가 유학시켰다. 1904년 권동진(權東鎭)·오세창 등과 개혁운동을 목표로 진보회(進步會)를 조직한 후 이용구(李容九)를 파견하여 국내 조직에 착수, 각지에 회원 16만 명을 확보하고 전 회원에게 단발령(斷髮令)을 내리는 등 신생활운동을 전개하였다.

1906년 동학을 천도교로 개칭하고 교조로 취임하여 교세를 확장하였으며, 1908년 교조 자리를 박인호(朴寅浩)에게 인계하고 우이동에 은거하며 수도에 힘썼다. 1919년 3·1운동 당시 민족대표 33인 중 천도교 대표로 참여하여 독립을 선언하였다가 일본경찰에 체포된 후, 서대문 형무소에서 옥고를 치렀다. 보석으로 풀려나 상춘원에서 요양하던 중 병으로 사망하였다.
1962년 건국훈장 대한민국장이 추서되었다.

이 곳은 선대로부터 살던 집으로 손병희가 태아나 1882년 동학에 입교하기 전까지 살았던 곳으로 1971년 본래 낡은 초가집을 해체 보수하고 다시 복원하였다.
참고 문헌 이융조·김경표·신영우, 「손병희 생가복원에 대한 고찰」, 『인문학지』 4, 충북대학교 인문학연구소, 1989, 371쪽.
광복회 충청북도지부, 『충청북도 독립유공자공훈록』, 2001, 38쪽.

지역정보

지역정보
당시 주소 충청북도 청주군 산외이면 대주리
주소 충북 청주시 청원구 북이면 금암2리 385-2
도로명 주소 충청북도 청주시 청원구 북이면 의암로 234
위치 고증 손병희의 생가는 본래 자리로부터 조금 떨어진 손병희선생 유허지 안에 복원되어 있다.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충남 천안시 동남구 북천읍 삼방로 95 전화: 041-560-0441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14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