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 영역

본문영역

  • 도입
  • 역사적 배경
  • 읽기
  • 시각자료
  • 모둠활동

주요사적지 배움터

김좌진 생가

도입

만주의 흰 호랑이 백야 김좌진, 우리의 독립운동에서 김좌진은 대표적 독립운동가라고 할 수 있다. 흔히 만주에서의 독립운동에 초점을 맞춰, 김좌진을 이해하고 있는데, 만주에서의 독립운동을 전개하기 이전, 국내에서도 활발한 독립운동을 전개하였다.
김좌진 생가는 충청남도 홍성군 갈산면에 있는데, 원래는 현 갈산고등학교가 생가 터라고 하나, 호명학교 건립 후 안동김씨 종택을 개조해 학교로 만들고 지금의 생가 터에 옮겨와 살았다고 한다.

역사적 배경

배경
현재 주소
현재 상태

김좌진이 태어나 유년시절을 보내고 독립운동을 전개하던 시기는 일본이 우리나라에 대한 영향력을 강화하고, 결국은 식민 지배하던 시기이다. 일본은 운요호 사건을 계기로 조선에 대한 영향력을 강화시켜 나갔다. 동학농민운동으로 조선이 청에 병력을 요청하자 톈진조약을 구실로 일본군을 파병하고, 이후 청과 전쟁을 하고 경복궁을 점령하여 개혁을 강요하는 등 조선에서 힘을 행사하기 시작했다. 일본은 러시아와 전쟁을 기점으로 조선에 대한 배타적 지배권을 강화하면서 마침내 1910년 한ㆍ일병합조약으로 조선의 국권을 강제로 빼앗았다. 1910년대 일본은 조선총독부를 설치하여 헌병경찰을 앞세워 무력으로 통치하는 무단통치를 실시하고 토지조사사업을 실시하여 기한 내 신고하지 않은 토지는 몰수하였다.
이 시기 독립운동은 국내에서는 대한광복회 등의 비밀결사를 중심으로, 만주․연해주 등지의 국외에서는 독립운동기지 건설 등을 중심으로 전개되었다. 1919년 일제의 무단통치에 저항하는 3․1 운동과 국제여론의 악화 등의 영향으로 일제는 문화통치를 실시하였다. 이때 상하이에는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세워졌고, 만주에서는 활발한 무장독립운동이 전개되었으며, 국내에서도 실력양성운동 등 꾸준한 독립운동이 전개되었다. 이 시기 독립운동의 어려움에도 중국에서는 임시정부 세력을 중심으로 지속적인 독립운동을 전개해 나갔고, 국내에서도 농민운동이나 노동운동, 문자보급운동 등 독립운동의 불길이 사그라지지 않았다.
국내와 만주에서 활발한 독립운동을 전개한 김좌진은 1889년 음력 11월 24일 충청남도 홍성군 고도면(현 갈산면) 행산리에서 태어났다. 홍성은 고려시대부터 서해안권의 행정과 교통의 중심지로서 번성했으며, 고려 말 충신 최영 장군과 사육신 중 한 명인 성삼문, 위정척사운동의 사상적 배경을 제공한 남당 한원진, 홍주의병을 이끈 지산 김복한, 민족대표 33인의 한명인 만해 한용운 등이 태어난 곳이다. 홍성의 원래 지명은 홍주였는데, 1914년 일제 강점기 행정구역 개편으로 홍성으로 바뀌었다. 홍주와 공주의 일본식 발음 비슷해서 ‘홍성’으로 바꾸었다고 하나, 홍주의병이 일어나는 등 홍주의 항일의식이 높아 그 지역의 성격을 없애려고 지명을 바꾸었다는 이야기도 있다. 홍주의병은 1895년에 처음 일어나 항일분위기를 고조시켜 을미의병이 전국적으로 확산하는데 영향을 주었다.
그가 태어난 1890년대는 청, 러시아, 일본 등 강대국 간의 대립 속에 국내․외 정세가 급변하던 시기였다. 그런 과정 속에 일본의 한국에 대한 영향력이 점점 강화되어 국권이 피탈 되었고, 이것을 직접 경험한 김좌진은 일본을 몰아내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게 되었다. 특히 홍주는 일제시대 의병항쟁의 중심지였는데 이런 지역적인 특성도 김좌진의 독립 의지와 방법 등에 영향을 주었다.

페이지 상단으로 가기

읽기

읽기자료 1

김좌진은 1889년 충청남도 홍성군에서 태어났다. 김좌진은 안동 김씨인데, 그의 가문이 처음으로 홍성군 갈산면에 들어와 ‘갈산 김씨’라고도 한다. 그의 가문은 홍성 지역 최대 지주 중에 하나였으며 홍성지역 사회운동을 주도하기도 하였다. 김좌진은 홍성에서 유년시절을 보내면서 홍주의병을 목격했을 것이고, 이것은 그에게 민족의식을 드높이는 역할을 했을 것이다. 
김좌진은 유년시절에 글공부보다는 활쏘기·말타기·병정놀이를 즐겨하였으며 『삼국지』, 『수호지』와 군사학에 관련된 책을 즐겨 읽고 무술연마에 힘썼다. 병정놀이를 할 때는 주로 대장을 했는데, 대장기에 강한 것은 누르고 약한 것은 돕는다는 뜻의 ‘억강부약(抑强扶弱)’을 썼다. 그는 강인한 성품을 지니고 있었지만, 약한 자들을 돕는다는 이타정신으로 주변에 걸인을 보면 밥을 먹이고 옷을 입혀 보냈다고 한다.
김좌진은 김광호·김동익·김복한에게 가르침을 받았다. 김광호를 통해 알게 된 김석범의 영향으로 계몽의식을 갖게 되었으며 이후 독립운동을 함께 하는 동지가 되었다. 김동익은 기호흥학회 홍주지회에서 활동한 인물로 김좌진의 기호흥학회 활동에 영향을 주었다. 또한 1895~1896년 전개된 홍주의병을 이끄는 등 전 생애를 항일운동에 노력한 김복한으로부터 민족의식을 배웠을 것이다.
고향집에서 김좌진이 나라를 구하기 위해 제일 먼저 실천한 일은 집안의 노비를 해방시킨 일이었다. 그리고 교육활동을 위해 호명학교(湖明學校) 설립에 참여했다. ‘호명’이란 뜻은 호서지역을 개명한다는 뜻으로 개화와 신학문을 가르치는 것이 목적이었다. 호명학교 건립은 김좌진뿐만 아니라 당시 홍성지역에 거주하고 있던 안동김씨 문중이 주도하였다. 호명학교에서는 학생들이 ‘위국가’를 불렀는데, 위국가의 내용은 학문에 힘써 세계맹주가 되자는 애국정신을 고취하는 내용이었다.
김좌진은 호명학교 설립에 참여한 후, 부인 오씨와 함께 서울로 올라가 형 김경진의 집에 머물며 육군무관학교에 재학했다고 하나 이에 대한 정확한 기록은 찾아보기 어렵다. 서울에서 그는 구한국군 출신이었던 윤치성, 노백린, 이갑 등과 만나 새로운 군사학을 배웠다. 당시 서울에서 전개된 계몽운동의 영향을 받아 자진하여 상투를 자르기도 하였다. 이후 김좌진과 그의 문중인물들이 호명학교의 설립과 기호흥학회의 홍주지회 활동에 참여하여 홍성지역의 계몽운동을 주도하였다.
주권을 빼앗긴 후 김좌진은 서울 관수동에 이창양행을 세우고 신의주에 염직회사를 세워 독립 운동의 연락 거점으로 삼고 군자금을 모금하기 위해 노력했다. 만주에서의 독립 운동자금을 위해 서울의 부호들을 대상으로 모금하려고 했으나 발각되어 1911년 6월에 징역 2년형을 선고받고 서대문 형무소에 수감되었다. 김좌진은 서대문 형무소에서 출옥한 뒤 대한광복회에 가입해 활동하였다. 대한광복회는 1910년대 친일 부호 처단, 군자금 모금, 독립군 양성 등을 목표로 한 비밀결사조직이었다. 1915년 12월에는 길림광복회 조직에 참여하였고, 평안도․황해도 지부원이었던 이근영, 이근석과도 함께 활동한 사실로 보아, 1915년 대한광복회가 조직된 때부터 국내외에서 군자금 모금 활동을 한 것으로 보인다. 군자금을 모금하기 위해 중국 안둥〔安東〕에서 유통 중인 중국지폐 위조 계획을 세웠었는데, 1918년 1월 관련 인물들이 체포되면서 실패로 끝났다. 1918년에 국내의 대한광복회 조직이 대부분 체포되면서 국내 조직이 크게 파괴되었지만, 김좌진은 대한광복회 만주부사령으로 파견되어 만주에서 항일 무장 투쟁을 전개하였다.
김좌진은 독립군을 양성하고 국내로 진공해 독립을 이룬다는 목적 하에 만주 망명 이후에도 국내와의 관계를 유지하였고, 이를 위해 국내에 특파원을 파견하거나 비밀결사를 조직하는 등의 활동을 전개했다. 김좌진은 대한광복회에서 활동했던 한훈이 임시정부의 지원 하에 조직한 비밀결사인 광복단결사대와 김동순․김상옥 등이 조선인 순사 및 친일조선인 처단 등을 목적으로 조직한 암살단을 지원하였다. 이 단체들의 활동에서 중요한 것은 무기와 탄약의 구입이었는데 이를 해결해준 것이 김좌진이었다. 국내진공을 위한 활동도 지속적으로 추진해 독립운동 단체들과 국내진격을 위한 계획을 세우고, 국내에서의 무장투쟁과 정보수집을 위해 공작원을 국내에 파견하기도 했다..

  • 질문1 김좌진이 자신의 노비를 풀어준 이유를 써봅시다.
  • 질문2 김좌진이 국내에서 전개한 독립운동을 찾아 두 가지 이상 써 봅시다.
  • 질문3 김좌진이 가입해서 활동한 대한광복회의 목표가 무엇인지 써봅시다. 그리고 대한광복회의 활동 목표에 대한 자신의 생각을 써봅시다.

읽기자료 2

칼머리 바람이 센데 관산 달은 왜 밝은가
칼끝에 서릿발 차가워 그리운 고국이여 
삼천리 무궁화동산에 왜적이 웬 말이냐
내 쉬임 없이 피 흘려 싸워 왜적을 물리치고
진정 님의 조국 찾고야 말 것이다

  • 질문1 시는 김좌진이 만주로 망명하면서 지은 시이다. 자신이 독립운동을 위해 만주로 가는 중이라면 어떤 시를 남길 것인지 3줄 이상 시로 표현해 봅시다.

읽기자료 3

김좌진은 지린〔吉林〕에서 대한독립의군부에서 활동하고, 1919년 3월 길림군정사를 조직하였다. 길림군정사는 무장투쟁을 하기 위해 만든 조직이었으나 대중적 기반이 없어 대한정의단에 참여하였다. 대한정의단은 대종교도들이 조직한 중광단에서 시작한 것으로 조직적인 항일무장투쟁을 준비하는 단체였는데, 군사부문 전문가가 없어 김좌진이 있던 길림군정사와 연합을 추진했던 것이다. 대한정의단은 임시정부의 명령에 따라 북로군정서로 변경하고, 김좌진은 사령부 총사령관으로 1920년 2월 사관연성소를 설치해 독립군을 양성하였다. 사관연성소는 엄격한 군기와 규율 속에서 군사훈련을 실시하였고, 그 결과 조직된 200여명의 교성대는 청산리전투를 승리로 이끄는 주역이 되었다.  
  1920년 독립군을 추격해 온 일본군을 봉오동에서 홍범도, 최진동이 지휘하는 독립군연합부대가 대파하는 봉오동전투의 승리 이후 일본이 훈춘사건을 일으켜 대규모의 일본군을 간도로 보냈다. 독립군 부대들은 1920년 10월 21일 청산리 백운평전투를 시작으로 완루구전투, 천수평전투, 어랑촌전투, 맹개골전투 등에서 일본군을 물리치고 승리했다. 북로군정서군은 백운평, 천수평, 어랑촌전투 등에서 큰 승리를 이끌어 청산리대첩을 승리로 이끄는 데 중요한 역할을 했다. 청산리 대첩 이후 대한군정서의 서일은 “김좌진 부하 600명과 홍범도의 부하 300여 명이 일본군 1,300여 명을 격살”했다고 임시정부에 보고할 정도로 일본군의 피해가 큰 대표적인 한국독립군의 전투였다. 이 전투의 승리로 일본군의 간도출병을 막고, 독립운동세력에게 독립전쟁에서 승리할 수 있다는 확신을 주었다. 승리 요인 중의 하나는 북로군정서군이 김좌진이 교육한 사관연성소 졸업생을 중심으로 조직된 훈련이 잘 된 부대였기 때문이었다.
  김좌진은 청산리전투 이후 자신을 비롯한 공화주의 계열과 이범윤을 중심으로 한 복벽주의 계열이 연합한 대한독립군단을 조직했다. 이 조직에서도 총사령관을 맡아 무력투쟁을 전개하고 군자금 모집과 독립군 모집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1925년 북만지역에서 활동하던 독립운동단체들과 신민부를 조직하였다. 김좌진은 신민부를 통해 무장투쟁의 기반을 마련하고 자금을 모금해 독립자금으로 활용하고, 성동사관학교를 설립해 독립군양성을 추진했다. 그러나 신민부가 1928년 민정파와 군정파로 분열하여 해체되자, 북만지역으로 이동해 1929년 7월 한족총연합회를 결성하였다. 김좌진은 국내 진격을 목표로 만주에서 무장투쟁을 전개하면서 국내에 계속해서 밀사와 공작대를 파견했다. 그러나 평생 독립을 위해 노력했던 김좌진은 1930년 1월 닝안현〔寧安縣〕중동선 산시역 부근의 금성정미소에서 고려공산당 청년회원인 박상실이 쏜 총탄을 맞고 순국하였다. 

  • 질문1 청산리 전투에서 승리할 수 있었던 이유를 써 봅시다.
  • 질문2 김좌진이 전개한 독립운동의 방법은 무엇인지 써 봅시다.
  • 질문3 김좌진이 관여하였던 독립운동 단체를 모두 써 봅시다.

읽기자료 4

만주들에 고랑(高梁)이 다시 놉히 자랏다. 송화강(松花江) 물우에도 벌서 아츰나절 서리가 깔녓다. 
대륙(大陸)에 오는 가을은 더옥 빨으고 짤다. 이 황막한 벌판을 혼자 울고 다니는 연약한 새 한 마리 잇스니 그는 라헤국 녀사라. 김좌진을 공산당원의 총에 北滿 海林부근의 山市라는 곳에서 이른 뒤 녀사는 남편 김좌진의 고향을 따라 경긔도 안성(安城)으로 나오든 길에 서울에 들너 여러 달 두류하든 것이 지금부터 4, 5년 전 느진 겨을 일이라. 려비를 겨우 마련하여 가지고 세 살 나는 어린 아해를 업고 밤길을 거러 여러 달을 두고 조선을 차저 나온 녀사는 가난과 피로(疲勞)에 시달려 서울 운이동(雲泥洞) 21번지 조고마한 남의 셋방에 일시 몸을 두엇다. 
그때의 녀사의 행색을 본 이가 만햇스리라. 검정 버선에 찌여진 고무신을 신고 때가 오른 옷을 걸치고 그리고 재만동포구호소(在滿同胞救護所)로 차저가는 모양을.
그분이 종로 네거리에 나서면 금비녀 은반지 낀 곱게 차린 서울아가씨들이 이게 웬 괴물이냐 하드시 서서 구경하엿다. 라녀사는 이러한 수모를 밧어 가면서 월부로 재봉틀을 한대 어더 아히들 양복도 지어 주고 그 삭전도 밧으며 또 남의 집 빨내도 빨어 주어 신산하고 쓸쓸한 살님을 여러달 게속하여 갓든 것이다. 
라녀사는 성질이 강한 분이라 이 고생을 고생으로 알지 안코 오직 어린 것을 키워가며 조선에서 교육이나 완전히 식히여 장래를 보려하엿건만 연약한 일개 녀자의 손으로 물까지 사먹는 서울살님을 엇더케 할길이 있으랴. 더구나 사고무친척 한 이곳에서랴. 
미구에 녀사는 울며울며 다시 만주벌로 향하야 떠낫다. 그가 간지 이미 삼사년이 넘건만 송화강 부근에서 보앗다는 말이 전해질 뿐으로 지금쯤은 어느 곳 어느 하늘 밋헤 포박(漂泊)하고 잇는지 모른다. 
라녀사는 원래 함경도 회령(會寧) 출생이라 부모를 따라 북만주로 옴겨갓다가 거기에서 김좌진의 사랑하는 사람이 되어 간단한 결혼식을 거행하고 살님의 보금자리를 海林 附近의 山市에서 이루웟는데 남편이 도라갈 때 光景을 罪女史는 이러케 말한 적이 잇다. 
그때 김좌진은 精米所를 경영하엿다. 하로는 그 친구 宋月山氏와 함께 아츰에 정미소로 나가드니 오후 2시쯤 하여 천만뜻박에 죽엄이 되어 도라왓다. 늘 신변을 경게하고 잇섯슴으로 그날도 보안대 3명을 대리고 갓스나 그만 총을 아니 가지고 나갓기 때문에 저쪽에서 공산당원이 나타나 金을 쏘아 죽일 때에도 엇저지 못하고 그냥 잇섯다 한다. 공산당원은 金의 뒤에 가만히 숨겨가서 쏘앗는데 金은 총알을 엽구리에 밧고도 
「어느 놈이 날을 쏘느냐고」 
고래고래 소리를 질느면서 몃거름 것다가 탁 꺽구러저 그만 마즈막을 고하엿다고 한다. 
라녀사는 이러케 된 바에는 남편의 원수나 갑는다고 그길로 원수 찻기로 떠낫는데 그 죽인 사람이 박상칠(朴上七)이란 공산당원임을 겨우 알엇고 또 그 뒤에 영고탑 중국군대(寧古塔中國軍隊 - 滿洲事變前)에서 그자를 잡엇단 말을 듯고 거기로 달려가서 그 자를 사형에 처하여 달나고 호소하기를 여러 날 두고 하엿다 한다. 
이러할 때에 얼마잇지 안어서 만주사변이 터저서 만주의 공긔가 일변하여지매 원수의 박상칠의 운명도 엇지된 줄 채 아러내지 못하고 라녀사는 그립운 고토를 발벗든 것이다. 
그가 뜻하든 자녀교육이나 조선에서 마칠 생각을 하든 것도 한갓 꿈이 되자 그의 갈길은 남편의 무덤이 잇는 만주 벌판 밧게 업섯다. 
광막한 만주들 고랑(高梁)숫대가 욱어진 만주벌판. 
눈물의 라녀사는 지금은 어느 별 아래를 헤매는고.

  • 질문1 윗글은 당시 잡지에 실렸던 김좌진의 부인에 대한 기사이다. 윗글을 요약해봅시다.
  • 질문2 나혜국 여사가 만주로 되돌아간 이유를 써봅시다.
  • 질문3 김좌진의 사망 당시 모습을 써 봅시다.
페이지 상단으로 가기

시각자료

시각자료 1

  • 질문1 사진에서 김좌진을 찾아 표시해 봅시다.
  • 질문2 사진은 어떤 사건 이후에 찍은 사진인지 추리해보고 그 이유를 써봅시다.
페이지 상단으로 가기

모둠활동

모둠활동 1
국내에서 뿐만 아니라 국외에서도 끊임없는 독립운동을 전개한 김좌진의 독립운동 방법에 대해 생각해보고, 자신이 만약 일제시대의 독립운동가라면 어떠한 방법으로 독립운동을 했을지 토론해봅시다.
모둠활동 2
홍성은 두 차례의 의병이 일어난 지역이고 백야 김좌진, 만해 한용운 등의 독립 운동가를 배출한 충절의 고장이다. 내가 살고 있는 지역에서는 어떤 독립운동이 전개되었는지 인물, 사건, 독립운동 단체 등을 조사하여 우리 고장을 알릴 수 있는 홍보자료를 제작해 봅시다.

모둠활동 3
나혜국 여사의 입장에서 먼저 죽은 남편 김좌진에 대한 추도사를 작성하여 발표해 봅시다.
페이지 상단으로 가기

하단영역

관련사이트

주소: 31232 충청남도 천안시 동남구 목천읍 독립기념관로1  전화: 041-560-0405 팩스 : 041-560-0426 
 Copyright 2021 THE INDEPENDENCE HALL OF KOREA All rights reserved

TOP